폐가

from FILM/TOY 2009.02.19 11:51





다시 또 5년 전 쯤 사진.

죽리 끄트머리, 당촌에 진입하기 전에 위치하고 있던 이 폐가는 참 많은 소문의 진원지였더랬다.

그중 가장 그럴듯한 소문은 바로 연탄가스 누출로 인한 집단 사망.

저 자취방에 들어살던 외대, 혹은 예대, 혹은 사과대 학생 둘, 혹은 셋, 혹은 네명이 연탄가스로 사망했다더라

하는 소문이 학번을 거치고 거쳐 대대로 이어져 내려왔는데,

나의 자취방은 저 폐가를 지나쳐야만 당도할 수 있는 곳에 있었다.


아,

예대 잔디밭에서 막걸리 한 사발 걸치고,

내리에서 소주 좀 마시다가,

누군가의 자취방에서 또 소주를 빨고,

그리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있었던 저 폐가.


지금 다시 저곳을 찾아도 저 폐가가 있을까,

개망초도 아직 저 자리에서 피고 있을까.




Elikon 535

Kodak Gold 10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ere-now.tistory.com BlogIcon herenow 2009.02.19 15: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얘기 듣고 나니 으스스하네요.
    그런데 또 꽃과 어울려 괜찮은 그림으로도 보이구요. ^^

  2. Favicon of http://choux.tistory.com BlogIcon Zelkova 꼬기 2009.02.19 17: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갈라진 벽, 어두운 창문과의 저 오묘한 꽃의 조화..

    • Favicon of http://eastrain.co.kr BlogIcon EastRain 2009.02.19 22: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땐 카메라를 든지 얼마 안되던 시절이라,
      트리밍을 했는데도 뭔가 좀 불안해요.
      그런데 계속 보니 또 그게 매력인 것 같구요.
      하하;;;

  3. Favicon of http://www.zinsayascope.com BlogIcon 진사야 2009.02.20 02:3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폐가가 저렇게 멋지게 보여질 수도 있군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