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여기까지는 벌써 예~전에 다 써 놓았더랬습니다.

그러나 더이상 쓰지않고 있습니다.

뭐랄까, 어느 지인의 걱정어린 충고도 있었고 말이지요.


저는 그저 좋은 생각으로, 제가 가지고 있는 생각을 여러분들과 함께 공유하고 싶었습니다.

처음 사진을 시작하시는 분들의 막막함을 덜어드리고도 싶었고,

열심히 찍고 있는데 당최 앞으로 걸음이 나가지 않는 분들에게 작은 힌트라도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었지요.


근데 그건 그냥 제생각이었고,

세상은 제 생각처럼 그렇게 단순하거나, 순진하지만은 않더군요.

도용이 넘처나는 세상이고, 몰래 가져다 쓰고 오리발 내미는 건 일도 아니구요.


제 사진과 글이 뛰어난 건 아닙니다만,

그래도 딴에는 정말 공들여 찍고 공들여 쓴 글이라 말이죠..


그래도 여기까진 써 놓았으니 일단 공개하기로 생각하고 올립니다.

뭐 어떻게 기회가 닿고, 인연이 닿으면

정식 출판물로 다시 만나뵐 수 있지 않을까, 그런 생각도 해보네요.


그리고 꼭 이런 형태의 글이 아니라도

뭔가 도움이되는 유익한 블로그가 되는 법이 뭘까 고민하고 있습니다.

뭐, 어떻게든 결과는 튀어나오겠지요.


여튼, EastRain.co.kr에서 만나는 EastRain의 포토 다이어리는 일단 여기까지입니다.

아쉽지만 말이죠. ㅠ_ㅠ

뭔가 아쉬운 분들은 아래의 글을 정주행하심 될듯 합니다. 쿨럭.



2009/06/25 - [Review] - EastRain의 포토 다이어리 - 1 <반영사진의 매력>
2009/07/25 - [Review] - EastRain의 포토 다이어리 - 2 <얕은 심도, 깊은 감성>
2009/11/08 - [Review] - EastRain의 포토 다이어리 - 3 <깊고도 넓은 감성, 광각사진의 매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yureka01.tistory.com BlogIcon yureka01 2010.04.08 14:0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거 나중에 모아서 출판해도 손색없겠는걸요..
    (사실 보는 사람은 아주 쉽게 볼 수 있지만 막상 쓰고 편집하는 작업은 보통이상이거드요..감사히 봤습니다.)
    해보지 않으면 어려운줄 모르거든요^^

  2. Favicon of http://univnox.tistory.com BlogIcon 새벽의꿈 2010.04.08 14: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역시 불법 도용이 문제이네요... 있는 그대로 읽고 느끼는 것이 중요한데 말이죠..
    말씀하신 것처럼 출판의 기회를 통해 종이를 통해 다시 만날 수 있는 포토 다이어리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그나저나 열심히 설명해 주셨지만 역시 RF와 SDL의 차이는 직접 만져보지 않으면 절대로
    모를거 같네요..ㅜㅜ

  3. 2010.04.08 15:1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s://jindreamsagain.tistory.com BlogIcon 날아올라^^ 2010.04.11 00: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책이 나오면 꼭 사인 받을꺼예요~
    그때 저 모른척하기 없기....^^

  5. Favicon of http://calm7clear.tistory.com BlogIcon hotshoe 2010.04.11 16:4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브레송이 생전에 인터뷰한 영상을 본적이 있는데요, 저 생자르역에서 찍은 사진은 나무 벽에 나있는 조그만 구멍을 통해서 렌즈를 밀어 넣고 그냥
    보이는 것 전혀 없이찍었다고 하더라구요. 헐~~ 그래도 대가는 역시 대가인것 같아요. ^^
    그러면서 한마디... 모든 것이 운(luck)이다란 말을 하더군요. 물론 겸손하게 얘기한 거지만 그 운을 포착하는건 대가의 몫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