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각에서 망원으로

from Digital 2021. 8. 3. 18:16

https://brunch.co.kr/@eastrain/120

광각에서 망원으로

해 질 무렵 | 해질 무렵이었다. 서해였기에 해질녘이 아름답다. 그러나 그 아름다운 시간은 짧고 또 언제 그곳을 또 찾아올지 모르는 상황이었다. 누구나 어디에서나 그런 순간은 찾아온다. 그

brunch.co.kr

개인적으로 표준 렌즈는 자주 쓰지 않는 듯.

댓글을 달아 주세요